뷰페이지

두드림시스템,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자별 이용계약 건수부분 1위

두드림시스템,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자별 이용계약 건수부분 1위

입력 2020-07-23 17:50
업데이트 2020-07-23 17:5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두드림시스템(대표 이태석)의 이젠터치가 ‘씨앗(CEART)’에서 제공자별 이용계약 건수부분 1위(지난 6월 기준)를 차지했다. 씨앗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운영하는 클라우드 전문스토어다.
사진 ‘씨앗’홈페이지 캡쳐
사진 ‘씨앗’홈페이지 캡쳐
이젠터치는 이에 앞선 지난해 12월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주관하는 ‘클라우드 SaaS 보안인증(간편)’을 획득했다. 클라우드 SaaS보안인증은 공공기관에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를 공급할 때 반드시 필요한 인증이다.

이젠터치는 도서관의 규모나 성격에 관계없이 간단한 설정만으로 필요한 기능을 선택하여 사용하고, 사용한 만큼만 사용료를 지불하는 도서관리 시스템이다. 이를 통해서 시스템 구축 후 5년 동안 총 소유비용(TCO)을 약 70% 가량 줄일 수 있다. 사용자는 시간과 장소에 제약 없이 PC와 스마트기기 등을 사용하여 도서관 업무처리와 이용자 웹서비스가 가능하다.

우수한 기술력으로 수출입은행과 신용보증기금,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등 다수의 공공 부문에 주요 고객들이 있다.

이태석 두드림시스템 대표는 “이젠터치 클라우드 서비스의 고가용성과 신뢰성, 안정성 등을 확대”하겠다고 말하면서 “기능 개선과 편의성 향상을 위해서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서울비즈 biz@seoul.co.kr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