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표인봉 X 월드쉐어, 뮤지컬 ‘마마누요’로 제3세계 아이들을 위해 기부

표인봉 X 월드쉐어, 뮤지컬 ‘마마누요’로 제3세계 아이들을 위해 기부

신성은 기자
입력 2020-06-17 09:46
업데이트 2020-06-17 09:46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공연기획자인 개그맨 표인봉이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쉐어(회장 이정숙)’와 손잡고 코로나19 및 가난과 배고픔, 질병 등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3세계 아이들을 위해 힘을 합친다.

개그맨 표인봉은 지난 16일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새로운 창작 뮤지컬 ‘마마누요’를 제작하고, 공연을 통한 수익금은 협력기관인 월드쉐어로 기부된다고 말했다.
문화공연과 나눔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뮤지컬 ‘마마누요’는 성경 속 에피소드를 희극적 코드로 풀어낸 작품으로, 신나는 음악과 유쾌한 웃음으로 경쾌하게 구성되어 있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빠져들 수 있는 작품이다.

배우 강성진과 아이돌그룹 빅플로 멤버 렉스(전형민) 등 다양한 배우들이 참여해 제작단계부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오는 7월 말부터 대학로 SH아트홀에서 공연할 예정이며, 20년도 하반기 전국 순회공연도 기획 중이다. 티켓 예매는 온라인(인터파크 등)을 통해 7월 초 예매할 수 있다.

한편 월드쉐어와 표인봉의 인연은 지난 2015년 ‘방향’ 뮤지컬을 제작하며 시작됐다. 당시 ‘방향’ 뮤지컬을 통해 탄자니아 등 아프리카에 솔라등을 전달한 바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많이 본 뉴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