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연휴 막바지 귀경길 부산→서울 5시간 40분… 오후 3~4시 정점

연휴 막바지 귀경길 부산→서울 5시간 40분… 오후 3~4시 정점

류재민 기자
류재민 기자
입력 2024-02-12 09:12
업데이트 2024-02-12 09:1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연휴 사흘째인 11일 오후 서울 잠원IC 인근에서 바라본 경부고속도로 모습. 2024.2.11 연합뉴스
연휴 사흘째인 11일 오후 서울 잠원IC 인근에서 바라본 경부고속도로 모습. 2024.2.11 연합뉴스
2024년 설 연휴 마지막 날인 12일 오전 막바지 귀경길에 오른 차량으로 고속도로 일부 구간에서 정체를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서울까지 부산 5시간 40분, 울산 5시간 10분, 대구 4시간 40분, 광주 4시간 30분, 대전 1시간 34분, 강릉 2시간 40분이 걸린다. 반대로 서울에서 출발하면 부산 4시간 40분, 울산 4시간 10분, 대구 3시간 40분, 광주 3시간 20분, 대전 1시간 32분, 강릉 2시간 50분이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논산천안선 천안 방향 정안IC 3㎞ 구간에서만 차량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영동선 강릉방향 안산분기점 진출로 갓길에서는 오전 8시 22분부터 승용차 단독사고 처리가 진행 중이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귀경길 고속도로가 오전 10~11시에 정체가 시작해 오후 3~4시 정점에 이른 뒤 오후 11시~자정에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대전~서울, 광주~서울, 목포~서서울 구간 차량 흐름이 혼잡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귀성 방향 차량 흐름은 비교적 원활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전국 교통량 예상치는 420만대로 전날보다 95만대 감소할 전망이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34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42만대씩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류재민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대정원 확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정부는 미래 필수 의료인력 공백을 메우기 위해 의대정원을 2000명 증원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의료계는 의대정원 확대에 앞서 정부가 수가 인상과 의사의 소송 부담 완화 등 필수 의료 육성 대책부터 추진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귀하는 의대정원 확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