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역시 ‘캡틴’ SON, 복귀전 교체 출전 역전 극장골 도움…토트넘 4위로↑

역시 ‘캡틴’ SON, 복귀전 교체 출전 역전 극장골 도움…토트넘 4위로↑

장형우 기자
장형우 기자
입력 2024-02-11 05:12
업데이트 2024-02-11 05:12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4강 탈락 뒤 고개를 숙였던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 손흥민(32)이 1개월 여 만의 토트넘 복귀전에서 역전 결승골을 이끌어 내며 팀을 4위로 끌어 올렸다.

토트넘은 11일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브라이튼과의 2023~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홈 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토트넘은 14승5무5패(승점 47)로 4위에 올랐다.
이미지 확대
컴백하자마자 ‘쾌속질주’ 손흥민
컴백하자마자 ‘쾌속질주’ 손흥민 Tottenham‘s Son Heung-min runs with the ball during the English Premier League soccer match between Tottenham Hotspur and Brighton & Hove Albion at the Tottenham Hotspur Stadium in London
지난해 12월 31일 본머스와의 20라운드 경기 뒤 대표팀에 소집됐던 손흥민은 이날 교체 멤버로 엔트리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아시안컵 조별리그 3경기와 16강, 8강, 4강전까지 모두 6경기를 풀타임을 뛰어 체력 소모가 심한 상황.

토트넘이 이날 경기에서 리드를 잡았다면 끝까지 벤치를 지키며 휴식을 취할 수도 있었다. 하지만 토트넘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직행 티켓이 걸린 4위를 놓고 아스널(승점 49), 애스턴 빌라(승점 46)와 치열한 순위 싸움을 벌이고 있다. 토트넘은 전반 17분 브라이튼의 파스칼 그로스에게 페널티킥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갔다.

토트넘은 후반 16분 파페 사르의 동점골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리고 1분 뒤 엔제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손흥민과 브레넌 존슨을 동시에 투입하는 승부수를 띄웠고, 이게 적중했다. 다시 주장 완장을 찬 손흥민은 홈 팬들에게 뜨거운 응원을 유도하는 제스쳐를 취하며 그라운드를 밟았다. 교체 투입된 손흥민은 전방 왼쪽 측면과 중앙에서 활발한 움직임으로 공격의 맥을 뚫었다.

그리고 후반 추가시간 6분 손흥민은 왼쪽 측면을 거침없이 뚫고 들어간 뒤 반대편에 쇄도하던 존슨을 향해 정확한 크로스를 연결했고, 존슨은 골키퍼 1대1 찬스에서 그대로 공을 밀어 넣으며 역전 결승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의 시즌 6호(12골) 도움.
이미지 확대
역전 결승 극장골 도움 손흥민...오늘도 ‘토트넘 극장’
역전 결승 극장골 도움 손흥민...오늘도 ‘토트넘 극장’ Tottenham‘s Son Heung-min applauds to fans after the English Premier League soccer match between Tottenham Hotspur and Brighton & Hove Albion at the Tottenham Hotspur Stadium in London
이 골로 토트넘은 1경기 덜 치른 애스턴 빌라를 승점 1차로 끌어 내리고 4위에 올랐다. 애스턴 빌라는 12일 6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홈 경기를 치른다.

장형우 기자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