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포토] “덥다 더워”… 물놀이 즐기는 호주 피서객들

[포토] “덥다 더워”… 물놀이 즐기는 호주 피서객들

입력 2023-12-09 13:24
업데이트 2023-12-09 13:3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9일(현지시간) 호주 전역에 40도를 넘는 무더위가 이어지면서 시드니 본다이 해변에 시민들이 물놀이를 즐기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한편 여름을 맞은 남반구 호주의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주에서 기온이 영상 40도를 넘으면서 산불이 빈발하고 있다.

지난 8일(현지시간) 호주 ABC방송 등에 따르면 한반도 면적의 4배 이상에 달하는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주 전역에서 이날 17건의 산불이 발생했다. 이 중 7건은 여전히 진화 작업이 진행 중이다.

재난 당국은 높은 기온과 마른번개, 시속 최대 100km의 강풍으로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가 최근 수년 만에 가장 심각한 화재 발생 조건에 직면해 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산불로 인한 큰 손실이나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상태다.

당국은 산불 발생 지역 주변 도로가 당장에는 폐쇄되지 않아 통행할 수 있지만 언제든지 차단될 수 있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