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대통령실 새 대변인 김수경 “국정 쉽고 친절하게 설명할 것”

대통령실 새 대변인 김수경 “국정 쉽고 친절하게 설명할 것”

김유민 기자
김유민 기자
입력 2023-12-03 21:08
업데이트 2023-12-03 21:0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신임 대통령실 대변인에 임명된 김수경 통일비서관이 3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임명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23.12.3 연합뉴스
신임 대통령실 대변인에 임명된 김수경 통일비서관이 3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임명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23.12.3 연합뉴스
대통령실 새 대변인에 발탁된 김수경 통일비서관이 3일 “국민 눈높이에서 알기 쉽게 국정 현안들을 친절하게 설명하는 역할을 잘해보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수경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 대통령실 브리핑에서 “어깨가 굉장히 무겁다”며 이같은 포부를 전했다. 이도운 대변인이 최근 홍보수석으로 내부 승진을 하면서 단행된 후속 인선이다. 김 대변인은 4일부터 본격적인 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김수경 대변인은 동아일보 기자 출신으로, 고려대 연구교수와 통일연구원 연구위원, 통일부 통일교육위원 및 정책자문위원을 지냈다.

한신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로 재직하던 그는 지난 7월 통일비서관에 발탁됐다. 김 대변인은 1976년생으로 최근 윤 대통령이 주문한 ‘70년대생 여성 인재’에 부합한다는 내부 평가가 나온다.

김유민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대정원 확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정부는 미래 필수 의료인력 공백을 메우기 위해 의대정원을 2000명 증원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의료계는 의대정원 확대에 앞서 정부가 수가 인상과 의사의 소송 부담 완화 등 필수 의료 육성 대책부터 추진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귀하는 의대정원 확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