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5호선 여중생들, 타자마자 바닥에 앉고 누웠습니다”

“5호선 여중생들, 타자마자 바닥에 앉고 누웠습니다”

김채현 기자
김채현 기자
입력 2023-12-01 23:00
업데이트 2023-12-02 07:0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여중생들, 5호선에서 눕고 화장해 ‘민폐’

이미지 확대
5호선 지하철에서 바닥에 앉아 화장하는 여중생들. SNS 캡처
5호선 지하철에서 바닥에 앉아 화장하는 여중생들. SNS 캡처
여중생들이 지하철 객차 안에서 바닥에 앉거나 누워 화장하고 크게 떠드는 모습이 공개돼 논란이 되고 있다.

지하철 승객 A씨는 1일 소셜미디어(SNS)에 서울 지하철 5호선에서 촬영한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10대로 추정되는 여학생 5명이 지하철 출입구 바로 앞 바닥에 모여 앉아있다.

이들은 주변 시선에 아랑곳하지 않고 수다를 떨며 화장을 고치고 머리를 매만진다. 또 셀카를 찍거나 서로 찍어주기도 한다. 급기야 한 여학생은 지하철 바닥에 드러누웠다.

A씨는 영상과 함께 “5호선 중딩. 타자마자 앉고, 누웠다. 20분 째. 지나갈 때 살짝 비켜주긴 함”이라고 적었다. A씨는 학생들이 승차 직후부터 약 20여 분이 넘게 이 같은 행동을 했다고 말했다.

이들 때문에 승객들은 학생을 피해 한쪽으로 비켜가며 빠져 나가야했다. A씨는 “안방처럼 참 편안해 보인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영상을 본 네티즌은 “창피하다”, “여기가 안방이냐”등 반응을 보였다.
김채현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대정원 확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정부는 미래 필수 의료인력 공백을 메우기 위해 의대정원을 2000명 증원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의료계는 의대정원 확대에 앞서 정부가 수가 인상과 의사의 소송 부담 완화 등 필수 의료 육성 대책부터 추진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귀하는 의대정원 확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