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안세영·황선홍, 체육기자 선정 올해의 선수·지도자상

안세영·황선홍, 체육기자 선정 올해의 선수·지도자상

홍지민 기자
홍지민 기자
입력 2023-11-29 02:07
업데이트 2023-11-29 02:07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안세영
안세영
배드민턴 여자 단식 세계 1위 안세영(21)과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3연패를 지휘한 황선홍(55) 감독이 체육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상과 지도자상의 주인공이 됐다.
이미지 확대
황선홍 감독. 연합뉴스
황선홍 감독.
연합뉴스
한국체육기자연맹은 28일 “회장단 추천으로 후보를 선정한 뒤 20~27일 연맹 소속 체육기자 투표를 종합해 안세영과 황 감독을 각각 올해의 선수상과 지도자상 수상자로 확정했다”고 발표했다.

2024 파리올림픽 금메달에 도전하는 안세영은 올해 항저우아시안게임 2관왕 등 국제 대회에서 11개의 금메달을 따내며 전성시대를 열었다. 한국 배드민턴 여자 단식 선수로는 1996년 방수현 이후 27년 만에 세계 1위에 올랐다. 황 감독은 이번 항저우아시안게임에서 3회 연속 아시안게임 금메달이라는 업적을 달성했다.

시상식은 오는 12월 18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체육기자의 밤’ 행사와 함께 열린다.

홍지민 전문기자
2023-11-29 19면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