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쾅쾅쾅’…부산서 택시 3대 연쇄충돌 또 ‘급발진’ 주장

‘쾅쾅쾅’…부산서 택시 3대 연쇄충돌 또 ‘급발진’ 주장

최재헌 기자
최재헌 기자
입력 2023-10-08 13:58
업데이트 2023-10-08 13:5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부산서 건물 외벽 들이받은 택시. 부산경찰청 제공.
부산서 건물 외벽 들이받은 택시. 부산경찰청 제공.
8일 오전 3시 55분쯤 부산 동구 초량동의 할인점 앞 교차로에서 60대 운전자 A씨가 몰던 택시가 마주 오던 B(70대)씨의 택시와 충돌했다.

A씨 택시는 150m가량 더 달려 또 다른 교차로에서 멈춰있던 C(80대)씨의 택시와 충돌한 뒤 건물 외벽을 들이받고서야 멈춰 섰다.

이 과정에서 A씨의 택시가 건물 외벽에 설치된 도시가스 배관을 충돌해 한 때 도시가스가 일부 누출됐다.

경찰은 사고 현장 주변을 통제하고 부산도시가스 관계자를 불러 가스 배관 복구 작업을 진행하도록 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급발진에 의한 사고”라고 주장했다.

경찰은 차량 블랙박스와 사고기록장치(EDR),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최재헌 기자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