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초전도체 한탕 터지나 했더니… 하한가 폭탄

초전도체 한탕 터지나 했더니… 하한가 폭탄

김성은 기자
김성은 기자
입력 2023-08-09 02:33
업데이트 2023-08-09 02:3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美메릴랜드대 “초전도체 아냐”
관련 테마주 최고 29.9% 급락

국내 연구진이 꿈의 물질로 통하는 ‘상온·상압 초전도체(LK99)’를 발견했다고 주장한 뒤 논란 속에서도 위태로운 고공행진을 이어 왔던 관련 기업 주가가 결국 무더기로 하한가를 맞았다.

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초전도체 테마주로 묶인 서남은 전 거래일 대비 29.98% 떨어진 8830원에, 덕성은 29.41% 하락한 8400원에 각각 장을 마쳤다. 서원(-24.02%), LS전선아시아(-12.61%), 파워로직스(-16.49%), 신성델타테크(-6.45%) 등도 급락했다.

이들 종목은 이날 오전만 하더라도 일부 상한가를 칠 정도로 초강세를 나타냈으나, 오후 들어 미국 메릴랜드대 응집물질이론센터(CMTC)가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슬프지만 게임은 이제 끝났다. LK99는 상온, 심지어 매우 낮은 온도에서도 초전도성을 나타내지 않았다”고 밝히고 난 뒤 일제히 급락했다.

앞서 국내 민간연구기업 퀀텀에너지연구소가 지난달 22일 상온·상압 초전도체 LK99를 개발했다는 내용의 논문을 공개한 뒤 국내 증시는 ‘꿈의 물질’을 발견했다는 흥분에 들끓었다.

국내외 학계의 부정적 평가에도 초전도체 테마주로 한탕을 노리는 단타 매매가 성행했다.

김성은 기자
2023-08-09 15면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