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상가 낙찰가율 역대 최고치 기록…신세계건설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 주목”

“상가 낙찰가율 역대 최고치 기록…신세계건설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 주목”

입력 2023-05-24 11:23
업데이트 2023-05-24 11:2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 조감도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 조감도
올해 1월 전국 수익형부동산(업무·상업용) 경매 평균 낙찰가율이 역대 가장 높은 수치를 보였다. 반면, 아파트, 빌라 등의 주택은 최근 5년 내 최저치를 기록했다.

법원경매 전문기업 지지옥션이 발표한 ‘경매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1월 전국 상업·업무시설의 평균 낙찰가율(감정가 대비 낙찰가 비율)은 99.2%를 기록해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직전 최고 기록인 2021년 3월 92.2% 이후 22개월 만에 90%대를 넘겼다.

낙찰가율에 비해 낙찰률은 다소 낮았다. 전체 경매 진행건수 1732건 중 342건이 낙찰되며 낮은 수준의 낙찰률(19.7%)을 기록한 것이다. 최근 부동산 시장 분위기가 침체돼 낙찰률은 낮게 나타났으나 일부 인기 있는 매물들을 중심으로 높은 가격에 거래된 것으로 분석된다.

반면 아파트, 다세대주택, 빌라 등 주거시설은 상가·업무시설에 비해 침체된 분위기를 보였다. 지난해 12월 주거시설의 낙찰가율은 72.2%로 최근 5년 내 최저치를 기록했으며, 올해 1월(74.3%), 2월(72.6%)까지 낮은 수준을 유지했다. 주거시설은 수익형부동산 보다 상대적으로 규제에 대한 부담이 크고 진입장벽이 높은 만큼 부동산 경기 침체의 여파를 직접적으로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부동산 전문가는”경매시장에서 상업·업무용·부동산 상품이 높은 가격에 낙찰되는 반면 아파트는 낮은 가격에 낙찰되는 사례가 보이고 있다”며 “특히 경매 낙찰가율은 전체 부동산 시장 시세에 선반영되는 지표로 여겨지는 만큼 입지여건, 개발호재 등에 따라 높은 가격을 형성하는 수익형 상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신세계건설은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의 선착순 계약을 진행 중이다. 신세계건설의 브랜드 상업시설인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는 주거상품 대비 전매제한, 대출 등의 규제가 적고, 중도금 무이자 혜택도 제공해 수요자들의 부담을 낮췄다.

서울 은평구 불광동 일원에 조성되는 이 상업시설은 지하 1층부터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진다. 키테넌트로 메가박스(8개관, 1000석이상 규모)의 입점이 예정돼 있다.

빌리브 에이센트 더 플레이스는 스트리트 구조를 적용한 상업시설로 집객력을 높이고, 고객들의 체류시간을 극대화하는 동선을 구축한다.

주변 상권이 이미 잘 활성화돼 있는 점도 주목된다. 로데오 거리와 연서시장이 인접해 있다. 향후 상업시설이 들어서면서 메인 상권을 형성하게되면 합정 ‘메세나폴리스’, 영등포 ‘타임스퀘어’와 같은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향후 GTX-A노선, 주변 상업지구활성화 등의 개발도 완료되면 일대는 은평구 만남의 광장 역할을 톡톡히 할 전망이다. 견본주택은 서울 은평구 수색로 일원에 마련돼 있다.
온라인뉴스팀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