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몽골군은 기마전에 올인?… 투척기 쓰는 공성전도 수준급[그 책속 이미지]

몽골군은 기마전에 올인?… 투척기 쓰는 공성전도 수준급[그 책속 이미지]

하종훈 기자
하종훈 기자
입력 2022-08-25 20:22
업데이트 2022-08-26 01:2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오랑캐의 역사/김기협 지음/돌베개/487쪽/2만 5000원

이미지 확대
13세기 유라시아를 석권한 칭기즈칸의 몽골제국은 기마병으로 세계를 제패했다. 하지만 몽골군이 기마전 못지않게 공성전에도 능숙했다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지 않다. 동시대 그림(그림)에서 보듯 몽골군은 이란과 중앙아시아를 지배했던 호라즘을 공격했을 때 금나라와 싸우면서 배운 투척기 기술을 사용했다. 여러 문명권의 기술과 제도 중 쓸모 있는 것을 꾸준히 채용한 몽골의 역량이다.

역사학자 김기협의 저서 ‘오랑캐의 역사’는 중국과 그 변경의 ‘오랑캐’들이 어떻게 교섭하고 영향을 주고받았는지 살펴보면서 동아시아 문명권의 형성 과정을 설명하고자 한다. 중국사는 한족 중심 ‘중화제국’의 역사로 협소하게 볼 수 없으며, 북위·요·금·원 등 중국을 지배한 오랑캐 정복왕조들은 중국의 ‘천하 체제’를 확장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이 책을 통해 유럽과 달리 외부 식민지에서 자원을 얻어야 할 필요가 없던 중국이 ‘닫힌 시스템’을 고수하게 된 과정도 알 수 있다.



하종훈 기자
2022-08-26 16면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