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딸꾹질 안 멈춘다” 신생아 집어던진 가사도우미 입건

“딸꾹질 안 멈춘다” 신생아 집어던진 가사도우미 입건

강주리 기자
강주리 기자
입력 2019-10-30 09:33
업데이트 2019-10-30 09:33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태어난지 한 달도 안 된 신생아가 딸꾹질을 멈추지 않는다는 이유로 침대에 집어 던지고 세차게 몸을 흔드는 학대 행위를 한 가사도우미가 경찰에 입건됐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30일 신생아를 침대에 던지는 등 학대 행위를 했다는 부모의 신고를 받고, 가사도우미 A(59)씨를 불구속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부모들은 A씨가 전날 오후 1시 30분쯤 광주 북구의 한 주택에서 생후 25일 된 신생아를 돌보다 딸꾹질을 멈추지 않는다는 이유로 침대에 던지고 수차례 흔드는 등 학대 행위를 하는 모습을 폐쇄회로(CC)TV를 통해 확인한 뒤 경찰에 신고했다.

신생아의 부모는 가사도우미에 아이를 맡기고 외출했다가 집안에 설치한 CCTV에서 이러한 학대 사실을 확인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부모로부터 CCTV를 넘겨받아 가사도우미의 학대가 실제 이뤄졌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경복궁 옆 부지 이승만기념관 건립…당신의 생각은?
서울 경복궁 옆 부지에 이승만기념관을 건립하는 사업이 검토되고 있습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이 사업과 관련해 시민 의견을 묻겠다고 밝혔습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