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중저금리 대출 고객 범위 더 넓힐 것”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

“중저금리 대출 고객 범위 더 넓힐 것”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

최선을 기자
입력 2016-12-22 19:09
업데이트 2016-12-22 19:09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내년에는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중저금리 대출을 제공할 것입니다.”

 지난해 만 25세의 나이로 P2P(개인 대 개인) 금융기업 어니스트펀드를 창업한 서상훈(26) 대표는 “지하방 등 일곱 군데를 돌아다니며 일하다가 최근 서울 여의도 63빌딩에 사무실이 생겼다”면서 “기존 금융권이 이용하지 않았던 데이터들을 적극 활용해 내년에는 대출 고객 범위를 더욱 넓혀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
 어니스트펀드는 온라인을 통해 개인과 개인을 직접 연결하는 P2P 금융기업이다. 서울대 경영학과를 수석으로 졸업한 서 대표는 젊은 나이에 대기업 취업 대신 창업의 길을 선택했다. 그는 최근 부동산 담보 P2P 대출이 유행이지만 소액 개인 신용대출 전문 회사로서 정체성을 더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저축은행 등에서 고금리로 대출받던 고객들에게 중저금리의 합리적 금융 상품을 제공하는 게 목표”라면서 “내년에는 통계 모형과 심사 능력을 고도화해 리스크를 더 잘 파악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어니스트펀드가 지난해 12월 출시한 포트폴리오 투자상품 1호는 22일 최종 수익률 8.07%의 성적을 거두며 성공적으로 만기상환을 완료했다. 총 투자자수 247명, 평균 투자금액 242만원, 최고 투자금액 3000만원을 기록했다. 당초 예상했던 최대 수익 10%(세전) 범위 내에서 안정적으로 운용됐다는 평가다. 어니스트펀드가 출시하는 포트폴리오는 개별채권 투자상품들의 묶음으로 다수의 우량 채권에 자동으로 분산투자하는 P2P 상품이다. 서 대표는 “2016년 P2P 금융은 새로운 재테크 수단으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면서 “어니스트펀드 또한 그간 출시한 포트폴리오 만기 상품들이 늘어나면서 고객 신뢰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많이 본 뉴스

의대정원 확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정부는 미래 필수 의료인력 공백을 메우기 위해 의대정원을 2000명 증원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의료계는 의대정원 확대에 앞서 정부가 수가 인상과 의사의 소송 부담 완화 등 필수 의료 육성 대책부터 추진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귀하는 의대정원 확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찬성한다
반대한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