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뜰폰 사업자 ‘큰사람’, 전국민 통신비 무료 지원

입력 : ㅣ 수정 : 2020-04-01 10: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에 기본 2개월 통신비 무료 지원
알뜰폰 사업자인 큰사람이 통신비를 2개월간 무료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응원의 취지로 통신비 무료 지원에 나섰다.

큰사람의 이번 지원은 통화, 메시지, 데이터 무제한 상품 위주의 상품을 무료로 제공한다. 또 4월 한달 동안 온라인을 통해 가입한 고객에게 총 4가지 상품의 통신비 지원 혜택을 적용한다. 큰사람이 이번 통신비 지원으로 제공하는 4종의 상품은 큰사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롯데카드와의 제휴를 통해 롯데카드를 큰사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시 통신비 추가 2개월 무료 지원을 추가해 총 4개월간 통신비를 무료로 사용 할 수 있다.

큰사람 관계자는 “향후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경제 위기 상황이 지속 될 경우 이와 같은 혜택이 계속 제공 될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지속적으로 마련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큰사람은 1996년 설립 이후 SKT, LGU+, KT 3가지 통신사의 망을 임차하여 사용하는 MVNO 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최근에는 ‘0원 요금제’를 통해 전국민 가계 통신비 절약 프로젝트를 시행 하는 등 지속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