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교육그룹 교육나눔…“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 교육나눔으로 따뜻한 에너지를 나눕니다”

입력 : ㅣ 수정 : 2020-03-31 16: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교육을 나누면 청년의 꿈은 현실이 됩니다”

장기화된 코로나19 감염 사태로 모든 공교육 일정이 연기되었다. 이 여파로 교육 사각지대에 놓인 차상위 계층의 학습 기회가 더욱 줄고 있다. 사회 전반의 교육 분위기가 침체된 상황에서 어려운 청년들이 학습 결손을 겪지 않게, 우리 사회의 지원이 그 어느 때보다 빛을 발해야 할 때다.

교육현장에서 나눔 온도를 높이고 있는 강한구 강사를 만나, 교육나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 보았다.

Q. 자신을 소개한다면?

A. 회계와 세무 이론지식을 알기 쉽게 전달하고 회계프로그램 등 실무 활용능력을 가르치는 직업훈련 강사입니다. 현재 코리아교육그룹 자격증학과 선임학과장을 맡고 있습니다.

Q. 교육나눔은 어려운 학생들에게 어떠한 도움이 되나요?

A. 일반적으로 경제적 여건이 힘든 학생들은 수업비를 벌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며 자격증 공부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르바이트 시간을 쪼개가며 자격증을 빨리 취득해서 정규직 취업을 하고 싶은 학생들이 대부분입니다. 하지만, 이 학생들이 경제활동에다 가사까지 책임지는 경우가 많다 보니, 교육기간 동안 여러 사유로 결석이 잦고 진도가 떨어져 중도 탈락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교육나눔은 이러한 학생들에게 수업비 걱정을 없애주어 학생이 수업시간을 확보하고 집중할 수 있게끔 해줍니다. 그 환경을 조성해 주는 자체만으로도 성취욕이 높아지고 자격증 취득도 잘하게 됩니다. 그 나머지 저의 관심과 챙김은 덤입니다. (웃음)

Q. 교육나눔을 통해 학생들이 받게 되는 긍정적 효과는?

A. 일단 함께 수업받는 학생들이 이 학생이 교육나눔 장학생인지 모릅니다. 수혜자이기 전에 다 똑같은 감수성을 가진 청년이고 학생입니다. 특별 대우는 안 하지만 본인 스스로 특별한 뿌듯함을 가지고 역경을 이겨 나가는 거죠. 그래서 만족들 합니다. 수혜는 특전이 아니라 기회라는 것을 본인들이 잘 알고 있기에 열심히 하고, 자기 스펙이 되는 자격증을 딸 수 있어서 무척 좋아하였습니다. 특히 본인이 원하는 직업을 찾아 취업했을 때, 이 학생은 이제 우리가 도운 학생이 아니라 우리 사회를 도우는 일꾼이 된 겁니다. 본인 스스로의 자부심이 대단해집니다.

물론, 떨어질 수 있습니다. 자격증이라는 수업 특성상 몇 점 차이로 아깝게 자격증을 취득 못한 친구들도 있고, 취업에 고배를 마시기도 합니다. 이런 경우에도 추가교육비 부담 없이 다시 도전할 수 있도록 관리하고 있고, 취업상담도 하고 있어 학생들은 안정감을 갖고 도전하게 됩니다. 꿈은 키우되 현실로 구체화하는 학생들의 모습이 바로 효과라고 봅니다.

Q. 교육나눔을 원하는 학생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은?

A. 때를 놓치지 마세요. 공부할 수 있는 때에 기회가 주어지지 않는다고 포기하지 마세요. 찾아보면 여러 가지 혜택과 지원들이 당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우리 코리아교육그룹의 교육나눔도 그 중 한 ‘기회’입니다. 망설이지 마세요. 언젠가 사회인이 되어, 받은 만큼 다른 친구에게 따뜻한 에너지를 전파하면 됩니다. 우리 모두 그렇게 함께 살아갑니다.

코리아교육그룹 교육나눔은 환경 차이로 인한 학업의 불균형을 해소하고, 균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해 어려운 청년들의 꿈을 응원하는 사업이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차상위 계층 청년들이 목표를 잃지 않고 취업교육을 이어 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교육나눔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코리아교육그룹 교육나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