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 코로나19 확산에 로열티 2개월 면제 등 지원책 마련

입력 : ㅣ 수정 : 2020-02-28 18: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가앤쿡 본사로 잘 알려진 ‘S&S(에스앤에스·대표 이성민)’가 최근 코로나19로 국가적 재난 상황을 맞아 어려움에 처해있는 자사 브랜드를 위해 로열티를 2개월간 면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S&S’의 자사 브랜드인 서가앤쿡, 토끼정, 미즈 컨테이너, 숨쉬는 순두부는 2개월간 전 지점의 로열티가 면제된다.

S&S 본사에서는 가맹점들의 피해 규모와 매출 하락 추이를 지속적으로 분석했으며, 현 위기에 본사도 함께 극복한다는 취지를 전하며 전 지점 2개월 로열티 면제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대표이사 이하 모든 임직원들은 “자브랜드 서가앤쿡의 ‘함께 하면 좋은 공간’이라는 아이덴티티처럼 가맹점주들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한다”라며 “특히 자사는 현재 큰 아픔을 겪고 있는 대구에서 사업을 시작했으며, 그곳에 본사를 두고 있기에 현 사태를 더욱 심각하게 생각한다. 이번 결정이 자사 브랜드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S&S’는 2006년 대구 동성로에서 ‘서가’라는 레스토랑을 시작했다. 2인 1메뉴라는 특별한 콘셉트를 만들어 낸 본 업체는 맛 좋은 음식 대비 가성비 넘치는 메뉴로 큰 사랑을 입으며 2007년부터 서가앤쿡으로 브랜드네임을 론칭했다. 현재 퓨전 아메리카 스타일의 서양 음식점 ‘미즈컨테이너’, 일본 가정식의 패밀리 레스토랑 ‘토끼정’, 100% 국산콩의 ‘숨쉬는 순두부’ 등을 운영 중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