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이 전하는 촉촉함…톤28 ‘입술 바를거리’ L1·L2 선보여

입력 : ㅣ 수정 : 2020-01-28 14: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행동하는 내일의 바를거리 ‘톤28(TOUN28)’이 새로운 립 밤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톤28 ‘입술 바를거리’는 “먹을 수 있는 립 밤은 없을까?”라는 고민에서 시작됐다. 제품 개발 과정에서 아기도 안심하고 바를 수 있는, 유해 성분을 일절 배제한 립 밤을 만드려는 노력 끝에 탄생했다.

일반적으로 립 밤 시장은 저가로 형성돼 있다. 이는 자주 잃어버리는 소모품으로 인지돼 페트롤라툼 등 석유계에서 추출한 값싼 추출물이 함유된 저가 립 밤이 시중에 많다. 하지만 보습을 위한 인공적인 성분은 입술 피부의 호흡을 방해할 수 있다.

톤28 ‘입술 바를거리’는 화학 성분을 배제하고 천연, 천연유래 그리고 식용 가능한 성분으로만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오렌지색 ‘입술 바를거리 L1’은 바닐라 향으로 보습력이 뛰어난 사라수씨 버터와 피부에 활력을 불어넣는 비타민 열매 오일 등이 함유되어 입술을 촉촉하게 감싼다. 반투명의 ‘입술 바를거리 L2는’ 무향으로 체온에 부드럽게 녹는 카카오씨 버터와 영양이 듬뿍 담긴 유기농 달맞이꽃 오일 등이 주성분이다.

톤28 바를거리 연구소 관계자는 “이제껏 경험해본 립 밤과는 조금 다를 수 있다”며 “균형 잡힌 엄선한 성분을 자주 발라 입술 피부 호흡을 돕고 영양과 보습을 채워준다”고 말했다. 이어 “말하고, 먹고, 마시는 입술을 위한 ‘입술 바를거리’는 아이나 반려 동물을 키우거나 유해 성분 없는 립 밤을 찾는 이들에게 새로운 해답을 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톤28(TOUN28)이 새로운 립 밤 ‘입술 바를거리’ 가격은 9000원으로, 28~29일 단 이틀간만 공식 홈페이지에서 2+1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