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민식이’에게

입력 : ㅣ 수정 : 2019-12-10 13: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쿨존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숨진 고(故) 김민식 군 어머니 박초희 씨와 아버지 김태양 씨가 10일 국회 본회의장 방청석을 나와 스쿨존 내 과속단속 카메라 설치를 의무화하는 이른바 ‘민식이법’과, 주차장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이른바 ‘하준이법’이 통과된 뒤 취재진에게 입장을 밝히던 중 눈물을 흘리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