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차귀도서 선원 1명 구조…11명은 미발견

입력 : ㅣ 수정 : 2019-11-19 11: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차귀도 서쪽 해상서 전소된 어선 19일 오전 제주 차귀도 서쪽 해상에서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해 전소됐다. 현재 승선원 12명의 구조 여부는 파악되지 않고 있다. 사진은 전소된 어선 모습.(제주해양경찰청 제공)2019.11.19/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차귀도 서쪽 해상서 전소된 어선
19일 오전 제주 차귀도 서쪽 해상에서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해 전소됐다. 현재 승선원 12명의 구조 여부는 파악되지 않고 있다. 사진은 전소된 어선 모습.(제주해양경찰청 제공)2019.11.19/뉴스1

제주 차귀도 서쪽 해상에서 화재가 발생한 대성호에서 승선원 1명이 구조됐다. 나머지 승선원 11명의 생사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현장에 파도가 높아 수색 및 구조작업에 차질을 빚고 있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9일 오전 10시 현재 제주 차귀도 서쪽 76㎞ 해상에서 화재사고가 발생한 연승어선 대성호(29톤, 통영선적)에서 승선원 1명을 구조, 심폐소생술을 하며 이송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어선에는 한국인 6명과 베트남인 6명이 타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는 해경 항공기 1대와 헬기 5대, 경비함정 1척, 민간어선 3척 등이 구조 및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지만 나머지 승선원들은 발견되지 않고 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