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에 반하다’ 윤길영♥석준우 매칭 성공

입력 : ㅣ 수정 : 2019-11-15 14:1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래에 반하다’는 오직 목소리만으로 교감하던 남녀 커플이 듀엣 공연을 하며 최고의 커플에 도전하는 블라인드 듀엣 로맨스 프로그램이다. 1일 방영된 7회에서는 ‘그의 노래’라는 주제가 펼쳐졌다.

윤길영, 석준우는 본격 경연에 앞서 이탈리아 네오 클래식 브랜드 ‘메트로시티(METROCITY)’ 매장에서 데이트 할 기회를 가졌다. 윤길영은 행복한 듯 쇼핑을 하며 여러 제품을 둘러보았고, 석준우는 그녀에게 어울릴만한 미니 드레스를 골라주며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냈다.

3라운드 경연에서 윤길영은 석준우가 선물한 메트로시티 미니 드레스를 입고 등장, 청순한 모습을 뽐냈다. 석준우는 내내 달콤한 시선을 보냈고, 윤길영은 화답했다. 성시경의 ‘내게 오는 길’을 열창한 그들에게 청중의 환호가 쏟아졌다.
윤길영이 무대에서 착용한 제품은 메트로시티의 19FW 컬렉션 트위드 미니 드레스(CO0060). 프리미엄 울 소재에 시그니처 로고 디테일이 더해진 아이템이다. 단품으로 착용하면 깔끔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고, 이너나 액세서리를 함께 매칭해 화려한 연말모임룩이나 파티룩을 완성할 수 있다.

또 윤길영이 데이트에서 원피스와 함께 매치했던 가방은 메트로시티의 크로스 백(MQ0501)이다. 하나의 선들이 교차되는 곳에 브랜드 메인 로고 M이 만나 퀼팅을 만들어내는 시그니처 퀄팅 ‘모노 M 퀼팅’ 디자인이다. ‘하나의’ 라는 뜻의 이탈리아 단어 ‘모노’를 사용했다. 퀄리티 높은 소가죽 재질이어서 가볍고, 스타일리쉬하다.

해당 제품은 레전드 모델 케이트 모스가 자주 착용하며 ‘케이트 모스 백’으로 불리게 되었고, 지난 메트로시티 20SS 패션쇼&파티에서 많은 셀럽과 인플루언서가 착용하며 인기를 증명하기도 했다.

원피스와 핸드백은 전국 메트로시티 백화점 매장과 공식 온라인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