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에서 온 젠틀맨카… ‘뉴 미니 클럽맨’ 국내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9-10-21 20: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뉴 미니 클럽맨 BMW그룹코리아 제공

▲ 뉴 미니 클럽맨
BMW그룹코리아 제공

‘미니 클럽맨’ 4년 만의 부분변경 모델
가솔린 3종, 디젤 3종… 6종 국내 출시
일부 모델 ‘애플 카플레이’ 기능 적용
가격은 트림별로 3640만~4980만원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미니(MINI)가 ‘뉴 미니 클럽맨’(THE NEW MINI CLUBMAN)을 공식 출시했다. 2015년 출시된 3세대 클럽맨의 부분변경 모델이다.

BMW그룹코리아는 21일 서울 마포구 합정동의 한 카페에서 출시 행사를 열고 뉴 미니 클럽맨을 선보였다. BMW그룹코리아 관계자는 “기존 클럽맨 모델의 디자인 철학을 그대로 계승하면서도 현대적인 해석을 가미해 새로 태어났다”면서 “기존 모델이 절제미와 원숙미가 더해진 젠틀맨을 연상케 했다면, 이번 모델은 캐주얼하고 자유분방하며 독창적인 젠틀맨을 떠올리게 한다”고 말했다.

뉴 미니 클럽맨의 전면부 그릴은 더욱 확장됐다. 사이드 미러캡은 한층 날렵해진 디자인이 적용돼 공기역학이 개선됐다. 후미등은 최신 유니언잭 디자인으로 차별화했다. 과감하고 강렬한 ‘인디언 서머 레드’ 색상도 새로 적용됐다. 쿠퍼 하이트림 모델 이상에는 ‘애플 카플레이’가 기본으로 제공된다.

뉴 미니 클럽맨은 소형급 중에서 가장 큰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적재 공간의 용량은 360ℓ다. 분리식 뒷좌석 등받이를 접으면 최대 1250ℓ까지 확장된다.
예성준 미니코리아 상품 담당 매니저 BMW그룹코리아 제공

▲ 예성준 미니코리아 상품 담당 매니저
BMW그룹코리아 제공

국내에는 가솔린 모델 3종과 디젤 모델 3종 등 6종이 출시된다. ‘쿠퍼’와 ‘쿠퍼 하이트림’ 등 가솔린 3기통 엔진 모델의 최고출력은 136마력, 최대토크는 22.4㎏·m다. 가솔린 4기통 엔진 모델인 ‘쿠퍼 S’의 최고출력은 192마력, 최대토크는 28.6㎏·m다.

디젤 모델은 모두 4기통 엔진을 장착했다. ‘쿠퍼 D’, ‘쿠퍼 D 하이트림’의 최고출력은 150마력, 최대토크는 35.7㎏·m이며, ‘쿠퍼 SD’의 최고출력은 190마력, 최대토크는 40.8㎏·m다. 고성능 모델인 ‘뉴 미니 JCW 클럽맨’도 조만간 출시될 예정이다.

가솔린 모델의 판매 가격은 ‘쿠퍼’ 3640만원, ‘쿠퍼 하이트림’ 4190만원, ‘쿠퍼 S’ 4760만원이다. 디젤 모델은 ‘쿠퍼D’ 4000만원, ‘쿠퍼D 하이트림’ 4380만원, ‘쿠퍼 SD’ 4980만원이다.

이영준 기자 th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