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초강력 태풍 ‘링링’에 쓰러진 공중전화 부스

입력 : ㅣ 수정 : 2019-09-08 13:1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8일 오전 서울 광화문역 인근 인도에 지난 7일 제13호 태풍‘링링’의 영향으로 쓰러진 공중전화 부스가 놓여 있다. 2019.9.8

오장환 기자 5zzang@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