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쌀국수 프랜차이즈 ‘미스사이공’, 가맹점 지속 증가

입력 : ㅣ 수정 : 2019-08-23 13: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엠푸드에스엔시에서 운영하는 베트남쌀국수 프랜차이즈 ‘미스사이공’이 전국적으로 가맹점이 늘어나고 있다. 관계자는 “올해까지 오픈한 가맹점만 16곳이 된다”고 밝혔다.

‘미스사이공’은 최근 광주 충장점, 부산 동래점 등 잇달아 오픈했으며, 부산 동래점은 부산의 유동인구가 많은 명륜동에 위치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미스사이공’은 베트남 현지 쌀국수 맛을 제대로 살린 음식점이라는 평이다. 특히, 주 메뉴인 쌀국수는 베트남의 가장 대표적인 음식임과 동시에 가장 서민적인 음식이다.

베트남 현지의 맛으로 조리한다는 차별성과 무인발권기 시스템을 도입해 인건비 절감으로 착한 가격으로 제공하고 있다. 무인발권기를 통해 주문과 계산, 음식 서빙까지 고객들이 셀프로 진행돼 매장 효율성은 높이고 인건비를 낮춤으로써 1인 및 소자본창업자들과 상생을 꾀하고 있다.

㈜엠푸드에스엔시 관계자는 “착한 가격으로 소비들에게 든든한 한끼를 제공해 호응을 얻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메뉴 개발과 신규 매장을 통해 소비자에게 친숙한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미스사이공은 8월 내 시흥 장곡점, 서울 상도역점, 대전 한남대점이 연이어 오픈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