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장기임대용지 26일부터 공급

입력 : ㅣ 수정 : 2019-06-25 16: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만금 산업단지 장기임대용지가 기업에 공급된다.

새만금개발청(청장 김현숙)은 26일부터 새만금 산업단지 내 장기임대용지를 투자협약 체결 기업에 제공한다고 밝혔다.


장기임대용지는 새만금 일대 경제회복과 투자 활성화를 위해 새만금 산단에 2020년까지 100만㎡를 확보, 재산액수의 1%로 최대 100년간 제공된다.

장기임대용지는 지난해 10월 처음으로 33만㎡ 규모로 마련했으며 6개 기업이 입주계약을 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올해 33만㎡를 확보할 예정이다.

새만금개발청은 장기임대용지가 기업의 초기 투자 부담을 크게 낮춰 인기가 높다고 설명했다.

김현숙 청장은 “재생에너지와 전기차 관련 기업의 입주 수요가 지속해서 증가하는 추세를 고려해 기업 적기 유치를 위해 장기임대용지를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