랭키닷컴 “국내스마트폰 사용자 4명 중 1명 중국산 앱 사용”

입력 : ㅣ 수정 : 2019-05-24 10: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위 틱톡 320만명
중국산 모바일 앱을 쓰는 국내 이용자 수가 1000만명을 넘어섰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시장조사기업 랭키닷컴은 지난 4월 각 모바일 앱 이용자수를 분석한 결과, 중국산 앱 상위 15개의 총 이용자수가 1019만명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국내 스마트폰 이용자 4명 중 1명이 중국 기업에서 만든 모바일 앱을 쓰는 셈이다. 지난해 4월 15개 앱 총 이용자수(837만명)보다 21.7% 증가했다.
중국산 앱 주요 이용자의 연령대도 넓어졌다. 이용자수 상위 5개 앱 이용자 연령대를 분석한 결과, 50대 이상 이용자 비율은 지난해 평균 11.4%에서 올해는 19%로 1.7배 증가했다. 1위 틱톡 이용자는 지난해 10대 이하가 54.1%이었지만 지난 4월엔 26.1%로 줄었다. 반면 50대 이상 이용자 비율은 19.7%로 늘었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