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중앙亞 비핵화 선례가 우리 정부에 교훈과 영감”

입력 : ㅣ 수정 : 2019-04-19 19: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즈베키스탄 의회에서 연설하는 문 대통령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현지시간) 타슈켄트 시내 하원 본회의장에서 우즈베키스탄 상?하원 의원과 주요 언론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으로 연설을 하고 있다. 2019.4.19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우즈베키스탄 의회에서 연설하는 문 대통령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현지시간) 타슈켄트 시내 하원 본회의장에서 우즈베키스탄 상?하원 의원과 주요 언론이 참석한 가운데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으로 연설을 하고 있다. 2019.4.19 연합뉴스

우즈베키스탄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간) “중앙아시아 비핵화 선례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이루고자 하는 우리 정부에게도 교훈과 영감을 주고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수도 타슈켄트에 있는 우즈베키스탄 하원 본회의장 연설에서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는 우리의 공동번영과 이어져 있다”며 이렇게 밝혔다.

한국 대통령이 우즈베키스탄 하원에서 연설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