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폼페이오 워싱턴서 회담…“비핵화 위해 긴밀한 협력”

입력 : ㅣ 수정 : 2018-12-07 08:2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을 방문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6일(현지시간) 워싱턴DC 국무부 청사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미국을 방문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6일(현지시간) 워싱턴DC 국무부 청사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6일(현지시간) 워싱턴 DC의 국무부 청사에서 한미 외교장관 회담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북한 비핵화를 위해 한-미 간 긴밀한 협력을 지속하기로 했다.

헤더 나워트 미 국무부 대변인은 “폼페이오 장관과 강 장관이 만나 철통같은 한미동맹을 재확인하고,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를 위해 긴밀한 협력을 유지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다. 우리 외교부 역시 “양 장관은 올 한해 한-미 간 긴밀한 공조 하에 한반도 정세에 있어 긍정적 변화를 끌어낸 점을 높이 평가했다”고 강조했다.

회담에서는 한-미 정상이 공감대를 이룬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서울 답방은 물론 북-미 고위급·정상회담 추진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을 것으로 보인다. 외교부는 “현재 진행 중인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의와 관련해서도 상호 만족할만한 결과가 도출될 수 있도록 양국 대표단을 계속 독려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미 외교장관 회담은 지난 10월 7일 폼페이오 장관이 4차 방북을 하고, 강 장관과 만찬 협의를 한 뒤 약 두 달 만이다. 이번 회담은 강 장관이 지난달 30일 타계한 조지 H.W. 부시 전 미국 대통령 장례식의 조문 사절을 위해 방미한 계기로 이뤄졌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