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톡방에 음란 영상 링크 올린 뒤 삭제한 경찰간부 직위해제

입력 : ㅣ 수정 : 2018-12-03 21:4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단톡방에 음란 영상 링크 올린 뒤 삭제한 경찰간부

▲ 단톡방에 음란 영상 링크 올린 뒤 삭제한 경찰간부

업무용 단체 대화방에 음란 영상 링크를 올린 경찰 간부가 직위해제 됐다.

3일 부산 경찰청에 따르면 부산 모 경찰서 소속 지구대장 A경감(54)은 지난달 25일 오후 1시30분쯤 모바일 메신저 단체 대화방에 성관계 장면이 적나라하게 담긴 음란사이트 링크를 게시한 뒤 10분 만에 삭제했다.

이 대화방에는 여성 경찰관이 3명을 포함해 현직 경찰 43명이 등록돼 있었다. A경감은 “실수로 단체 대화방에 음란 영상을 올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경감을 직위 해제했으며 감찰 조사결과에 따라 징계할 예정이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