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ICBM 빠진 北열병식에 “매우 긍정적…땡큐 김정은”

입력 : ㅣ 수정 : 2018-09-10 10: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통상적으로 보였던 핵미사일 없어…평화·경제개발이 주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 기념일(9·9절)인 9일 개최한 열병식에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등장시키지 않은 것과 관련 “이것은 북한으로부터 매우 크고 긍정적인 성명(statement)”이라며 “김정은 위원장에게 고맙다”고 밝혔다.
트럼프, ICBM 빠진 北열병식에 “매우 긍정적…김정은 고맙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5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사바 알사바 쿠웨이트 국왕을 만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9일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 기념일 열병식에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등장시키지 않은 것과 관련, 트위터를 통해 “매우 크고 긍정적인 성명”이라며 “김정은 위원장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AF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트럼프, ICBM 빠진 北열병식에 “매우 긍정적…김정은 고맙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5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사바 알사바 쿠웨이트 국왕을 만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9일 북한이 정권수립 70주년 기념일 열병식에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등장시키지 않은 것과 관련, 트위터를 통해 “매우 크고 긍정적인 성명”이라며 “김정은 위원장에게 고맙다”고 말했다.
AFP 연합뉴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전문가들은 ‘북한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비핵화에 대한 약속을 보여주기 위해 핵 미사일을 (열병식에서) 제외한 것’으로 믿고 있다”는 폭스 뉴스 보도를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이 통상적으로 보여왔던 핵미사일 없이 정권수립 70주년을 축하하는 열병식을 거행했다”면서 “주제가 평화와 경제개발이었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 둘은 모두가 틀렸다는 것을 증명할 것”이라면서 “서로 좋아하는 두 사람의 좋은 대화처럼 좋은 것은 없다. 내가 취임하기 전보다 훨씬 좋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