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초등학교 신축 공사장서 불

입력 : ㅣ 수정 : 2018-09-10 16: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5분만에 진화...인명 피해 없어
10일 오후 2시 17분쯤 경기 이천시 마장면의 초등학교 신축 공사장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45분만에 진화됐다.(경기소방방재청 재공)

▲ 10일 오후 2시 17분쯤 경기 이천시 마장면의 초등학교 신축 공사장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45분만에 진화됐다.(경기소방방재청 재공)

경기 이천시 마장면의 한 초등학교 신축 공사현장에서 불이 나 근로자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불은 5층짜리 건물 옥상에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 근로자 45명은 안전하게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32대와 소방관 79명을 동원해 45분 만에 진화 작업을 완료했다.

소방당국은 옥상에 있던 스티로폼이 불에 탔다는 신고 내용 등을 토대로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