헉! 잘못 보냈네…톡, 이젠 지운다

입력 : ㅣ 수정 : 2018-09-06 02: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톡 메시지 전송 취소 기능 도입…업데이트 버전 기능·화면도 개편
카카오톡에서 이미 보낸 메시지를 삭제하는 게 가능해진다.
카카오톡 메시지 삭제 기능 추가

▲ 카카오톡 메시지 삭제 기능 추가

카카오는 6일 예정된 카카오톡 8.0 버전 업데이트 공지에서 이런 내용을 사용자들에게 알릴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구체적인 적용 시기와 방식은 확정되지 않았다. 업데이트가 적용되면 보낸 메시지를 상대방이 확인하기 전까지 지울 수 있게 된다.

그동안 카카오톡에 메시지 전송 취소 기능을 넣어 달라는 사용자들의 목소리가 꾸준히 있었지만, 카카오는 서비스 철학과 사용성 등을 이유로 도입을 주저해 왔다. 하지만 경쟁 메신저들이 대부분 보낸 메시지 취소 기능을 도입하면서 카카오톡도 끝내 흐름을 거부할 수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

앞서 네이버의 메신저 ‘라인’은 지난해 12월 메시지 취소 기능 도입을 골자로 하는 서비스 개편을 단행했다. 라인은 당시 일본 사용자 중 83%가 메시지를 잘못 보내 곤혹스러워했던 경험이 있다는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이런 기능을 도입했다. 보안성으로 유명한 메신저 텔레그램도 발송 메시지 취소 기능을 갖추고 있다.

한편 카카오톡은 8.0 버전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자환경(UI)을 대폭 개편한다. 친구 추가나 채팅 시작 등 플러스(+) 버튼은 위로, 친구목록·대화목록 등 탭은 아래로 각각 위치를 바꾼다. 친구들을 그룹으로 관리할 수 있는 기능을 없애고, 전체화면 구성을 좀더 간단하고 밝게 바꾸는 것도 특징이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2018-09-06 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