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결산 상장사 5곳 반기보고서 제출 못해

입력 : ㅣ 수정 : 2018-08-15 18: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와이디온라인 24일까지 못 내면 퇴출…삼화전자 등 8곳 새로 관리종목 지정
한국거래소는 12월 결산 상장법인 중 5개사가 반기보고서를 제출하지 않았다고 15일 밝혔다.

와이디온라인, 차바이오텍, 트레이스, 에프티이앤이 등 코스닥 상장사 4개사와 코스피 상장사인 세화아이엠씨가 법정 제출 기한인 전날까지 반기보고서를 내지 않았다. 코스닥 상장사 4곳은 이미 관리종목에 지정돼 있어 오는 24일까지는 반기보고서를 내야 한다. 이 중 와이디온라인은 지난해 말 현재 자본잠식률이 50%를 넘어 24일까지도 반기보고서를 못 내면 상장폐지 수순을 밟게 된다.

또 이번 반기 결산과 관련해 코스피 3개사(삼화전자, 성지건설, 세화아이엠씨)와 코스닥 5개사(MP그룹, 데코앤이, 와이오엠, 디젠스, 피앤텔) 등 총 8개사가 관리종목으로 신규 지정됐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8-16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독립유공자프로젝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