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맨 옷’ 현대차 SUV

입력 : ㅣ 수정 : 2018-07-20 00: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美 ‘코믹콘’ 개막식서 세계에 첫선…내년 초 주문생산 방식 글로벌 판매
아이언맨 수트를 입은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코나가 출시된다. 현대자동차는 19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에서 열리는 ‘2018 코믹콘’ 개막식에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 마블과 협업해 개발한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을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마블 캐릭터를 적용한 세계 최초의 양산 모델로, 영화 ‘아이언맨’에 등장하는 아이언맨 수트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외장 색상은 1963년 마블코믹스 시리즈 중 하나인 ‘테일스 오브 서스펜스’에 처음 등장한 아이언맨의 오리지널 수트를 따라 무광 메탈릭 그레이(짙은 회색)를 채택했으며, 최신 아이언맨 수트의 빨간색이 포인트로 사용됐다. 전면부는 마블 로고가 새겨진 전용 후드 디자인에 아이언맨 마스크의 눈매를 닮은 분리형 주간주행등과 LED 헤드램프, 측면부에는 아이언맨 마스크 메탈릭 배지와 아이언맨 마스크 휠캡이 탑재된 18인치 투톤 휠, 아이언맨 마스크가 그려진 빨간색 투톤 루프(차 지붕) 등 아이언맨의 외형과 영화 속 이미지들이 차량을 장식했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내년 초 글로벌 동시 판매 이벤트를 실시해 주문 생산 방식으로 제작된다. 김소라 기자 sora@seoul.co.kr

2018-07-20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