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 모자 썼다고 “유재석 북으로” 비난한 민경욱 투표 복장

입력 : ㅣ 수정 : 2018-06-15 11: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

▲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

방송인 유재석이 사전투표장에서 파란색 모자를 썼다는 이유로 ‘북으로 가라’는 글을 올렸다 지운 민경욱 자유한국당(인천 연수구을) 의원의 사전투표 복장이 눈길을 끈다.

민 의원은 13일 자신의 SNS에 흰 티셔츠에 파란 모자를 쓴 채 투표장에 나타난 유재석의 모습이 담긴 한 페이스북 유저의 게시물을 공유했다.

그는 “재석아 너를 키운 건 자유민주국민들이다. 이미 너의 사상을 알고 있었지만 이제 다신 인민국민 날라리들은 꼴도 보기 싫다”면서 “너도 북으로 가길 바란다. 우리도 모두 빨간 모자 쓰고 투표장 GO~”라고 글을 올렸다.

그러면서 자신은 사전투표장에서 빨간색 넥타이를 매고 기호 2번으로 읽힐 수 있는 ‘브이’ 포즈를 적극적으로 취하며 인증샷을 찍었다.

네티즌들은 “유재석은 모자도 맘대로 못쓰냐. 내로남불”, “나도 오늘 파란 신발 신었는데, 북으로 가야 하나”며 지적했다. 민경욱 의원이 올렸던 이 게시물은 현재 페이스북에서 삭제된 상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