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메디칼, 코스닥 입성 첫날 급등세

입력 : ㅣ 수정 : 2018-05-29 10: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의료기기 제조업체 세종메디컬이 코스닥시장에 상장한 첫날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공모가가 1만 5000원이었던 세종메디칼은 29일 코스닥시장이 개장하자마자 2만 3100원대로 수직 상승했다. 이후 주가는 그보다 더 올라 9시 30분 현재 3만원 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지난 1996년 설립된 세종메디칼은 복강경 수술용 기기를 만드는 업체다. 국내 최초로 복강경 수술기기 투관침(Trocar) 국산화 및 상용화에 성공했으며, 복강경 수술 필수품인 복강경용 장기적출주머니(Bag) 및 봉합기(Loop)까지 개발했다. 지난해 매출액은 145억원, 영업이익은 63억원이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