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설립 2년만에 당기순익 98억 달성

입력 : ㅣ 수정 : 2018-04-30 13: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 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중국광대은행의 최초 국외지점인 서울지점은 2주년을 맞아 실적을 공개했다. 2017년 말 자산규모 1조8천억원, 당기순이익 98억원을 기록하며, 설립 2년 만에 손익분기점 달성이라는 획기적인 성과를 거둠으로써 지속 성장을 위한 선순환의 견고한 토대를 닦았다. 비슷한 시기에 설립된 타 외국계 은행 대비 자산규모 및 이익창출 능력 면에서 현저히 앞서면서 한국시장에서도 좋은 이미지를 구축하는 데 성공했다.
중국광대은행 리사오펑 회장이 2017년 경영실적을 발표하고 있다

▲ 중국광대은행 리사오펑 회장이 2017년 경영실적을 발표하고 있다

최근 개최된 중국광대은행 2017년도 실적 발표회에서 리샤오펑(李曉鵬) 회장은 광대은행의 향후 발전 방향과 목표에 대해 체계적인 비전을 제시하였다.

1992년 설립된 중국광대은행은 25년간의 발전을 거쳐 상하이 및 홍콩 증시에 상장했다. 2017년 말 기준으로 중국 내에 1,196개의 지점을 설립하여 모든 성급 행정구역에 영업 네트워크를 구축하였으며, 전국 129개의 경제중심도시에 영업점포가 분포되어 있다. 2017년 말 기준으로 자산총액 669조원을 기록하면서 영국 ‘The Banker’지가 선정한 2017년 ‘글로벌 1,000대 은행’ 순위에서 49위에 랭크됐다.

광대은행 서울지점은 2015년 12월 은행업 인가를 받고, 2016년 4월 20일 영업을 개시한 한국 시장에 진출한 여섯번째 중국계 은행이다. 서울지점은 한중 양국 고객을 위해 특화되고 차별화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통하여 양국의 경제·무역 번영과 발전을 전폭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업무개시 1년만에 법인세를 납부하였으며 전체 인력의 80%를 현지 채용하는 등 세수 확대와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다.
2016년 4월 20일 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개업식

▲ 2016년 4월 20일 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개업식

서울지점은 설립 이후 본점의 방대한 고객기반과 광대그룹의 금융 전분야에 걸친 영업기반을 바탕으로 한중 FTA 체결의 유리한 시기를 활용하여 해외 금융업무를 적극 추진했다.

아울러 한국 현지 시장에 뿌리를 내려 현지 기업들에게 보다 나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현재까지 석유화학공업을 비롯한 건축, 해운, 기계제조, 식품, 무역, 리스 등 수십 개의 현지 고객사에 금융서비스를 제공했다.

다수의 고객들이 광대은행 서울지점의 금융상품과 서비스가 그들의 수요를 정확하게 충족시켰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친절하고 빠르며, 고품질의 서비스를 통하여 고객의 자금수요를 적시에 충족시킴으로써 기업의 발전을 위한 날개를 달아 주었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광대은행과 긴밀한 협업관계를 이어가기를 원한다고도 하였다.

이와 동시에 광대은행 서울지점은 준법경영을 최우선으로 삼는 기업문화를 촉진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으며, 내부통제와 준법경영, 리스크관리를 더욱 강화하고, 감독규제를 엄격히 준수함으로써 건전경영을 추진하고 있다.

한국 금융당국 관계자는 광대은행의 한국시장 진출 2년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그는 “광대은행은 한국에 진출한 중국계 은행 가운데 유일한 주식제 상업은행으로서 2년이라는 짧은 기간에 놀라운 성과를 거두었다”며 “특히 중국 특유의 상업적 기질을 발휘하여 최근 국내 은행이 잘 다루지 않는 해운, 건설, 항공 등 업종의 기업들에게 대출시장을 열어주는 활발한 활동으로 시장에서 호평을 받았다”고 평가했다.
2018년 4월 20일 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직원들이 2주년을 맞아 단합대회를 가지고 있다

▲ 2018년 4월 20일 중국광대은행 서울지점 직원들이 2주년을 맞아 단합대회를 가지고 있다

서울지점 송용 지점장은 광대은행의 심볼마크(CI)가 상징하는 ‘수많은 가정에 햇살을 비추자’와 같이 서울지점은 한중 양국 시장에 입각해 양국의 통상 교류와 경제발전의 번영을 위하여 기여하겠다고 다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