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임 100일’ 이대훈 농협은행장 “금융취약계층 서비스 강화할 것”

입력 : ㅣ 수정 : 2018-04-12 00: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취임 100일을 맞은 이대훈(오른쪽) NH농협은행장이 직접 장애 체험을 하며 금융 취약계층의 애로사항을 점검했다. 농협은행은 장애인의 날(4월 20일)을 맞아 지난 10일 장애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행장은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휠체어를 타고 현금자동입출금기(ATM)를 이용해 보는 등 고객 입장에서 장애 체험을 진행했다. 이 행장은 “금융 취약계층 고객들이 거래를 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할 때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면서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농협은행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농협은행은 4~6월을 ‘NH사랑나눔 행복채움 릴레이’ 기간으로 정하고 집중적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2018-04-12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