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주행보조 기술 적용 ‘더 뉴 K5’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8-01-26 00:0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기아차 주행보조 기술 적용 ‘더 뉴 K5’ 출시  25일 서울 강남구 기아차 브랜드 체험관인 비트 360에서 모델들이 기아차 ‘더 뉴 K5’를 선보이고 있다. K5의 부분변경 모델인 더 뉴 K5엔 국내 중형 세단 최초로 고속도로주행보조(HDA)와 인공지능(AI) 기반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됐다. HDA는 사고 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도를 줄여 안전주행을 돕고, 음성인식 기술은 내비게이션 검색 편의성과 정확도를 높여 준다. 가격은 2270만~3085만원. 연합뉴스

▲ 기아차 주행보조 기술 적용 ‘더 뉴 K5’ 출시
25일 서울 강남구 기아차 브랜드 체험관인 비트 360에서 모델들이 기아차 ‘더 뉴 K5’를 선보이고 있다. K5의 부분변경 모델인 더 뉴 K5엔 국내 중형 세단 최초로 고속도로주행보조(HDA)와 인공지능(AI) 기반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됐다. HDA는 사고 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도를 줄여 안전주행을 돕고, 음성인식 기술은 내비게이션 검색 편의성과 정확도를 높여 준다. 가격은 2270만~3085만원.
연합뉴스

25일 서울 강남구 기아차 브랜드 체험관인 비트 360에서 모델들이 기아차 ‘더 뉴 K5’를 선보이고 있다. K5의 부분변경 모델인 더 뉴 K5엔 국내 중형 세단 최초로 고속도로주행보조(HDA)와 인공지능(AI) 기반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됐다. HDA는 사고 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도를 줄여 안전주행을 돕고, 음성인식 기술은 내비게이션 검색 편의성과 정확도를 높여 준다. 가격은 2270만~3085만원.

연합뉴스
2018-01-26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