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을 가장 추운 일요일...월요일도 춥고 밤에는 눈발까지

입력 : ㅣ 수정 : 2017-11-19 16: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일 일요일은 전국이 맑지만 한반도 상공에 찬공기가 대거 유입되면서 올가을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였다.
19일 제주 한라산에 올겨울 첫눈이 내렸다. 등산객이 눈꽃이 활짝 핀 한라산 영실 코스를 오르며 설경을 만끽하고 있다. 2017.11.19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19일 제주 한라산에 올겨울 첫눈이 내렸다. 등산객이 눈꽃이 활짝 핀 한라산 영실 코스를 오르며 설경을 만끽하고 있다.
2017.11.19 뉴스1

기상청은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강하게 유입되고 복사냉각이 더해져 전국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영하권에 들며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보이는 곳이 많았다”고 19일 밝혔다.


지역별로 이날 아침 7시 현재 서울 영하 6.6도를 비롯해 강원도 철원은 영하 11.5도, 대관령 영하 11.4도, 경기 파주 영하 11.1도, 대전 영하 5.6도, 남원 영하 4.6도 등이다.

자동기상관측장비(AWS)로 관측한 주요 지점의 기온도 설악산 영하 17.1도, 인제 향로봉 영하 15.8도, 무주 덕유봉 영하 15.2도, 포천 일동 영하 12.9도 등 올가을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다.

또 해상에서 만들어진 눈 구름대의 영향으로 백령도와 울릉도, 독도 지역에는 눈이 내리기 시작해 전날인 18일 오후 4시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울릉도에서는 8.6㎝, 백령도에는 0.5㎝의 눈이 쌓였다.

기상청은 “월요일인 20일은 북쪽을 지나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중부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을 것”이라며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차차 맑아지겠지만 서울,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는 낮 한 때 눈 또는 비가 조금 올 것”이라고 예보했다.

20일 예상 강수량은 전남 해안, 제주도, 서해5도, 서울 및 경기북부는 5㎜ 미만이고, 경기북부와 강원영서 북부, 제주도 산간지역의 예상적설량도 1㎝ 내외로 예상된다.

20일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8도~영상 4도, 낮 최고기온은 3~12도 분포를 보여 전날보다 약간 높겠지만 평년에 비해 추운 날씨를 보이겠다. 지역별 20일 아침 최저기온은 춘천 영하 7도, 세종 영하 5도, 서울 영하 4도, 대전 영하 3도, 대구 0도, 광주 부산 2도, 제주 8도 등이 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20일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고,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말했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