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상에 뜬 美 ‘죽음의 백조’

입력 : ㅣ 수정 : 2017-08-10 01: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해상에 뜬 美 ‘죽음의 백조’  매끈한 동체가 백조를 연상시켜 ‘죽음의 백조’라고 불리는 미국 공군의 장거리 전략폭격기 B1B ‘랜서’. 군 관계자는 9일 “미군이 지난 8일 오전 B1B 2대를 한반도 상공에 전개한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B1B 편대는 8일 미국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해 동해 상공으로 들어와 내륙을 동쪽에서 서쪽으로 비행하고 괌으로 복귀했으며, 우리 공군 전투기 KF16 2대와 연합훈련을 했다. 미 공군 제공 EPA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동해상에 뜬 美 ‘죽음의 백조’
매끈한 동체가 백조를 연상시켜 ‘죽음의 백조’라고 불리는 미국 공군의 장거리 전략폭격기 B1B ‘랜서’. 군 관계자는 9일 “미군이 지난 8일 오전 B1B 2대를 한반도 상공에 전개한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B1B 편대는 8일 미국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해 동해 상공으로 들어와 내륙을 동쪽에서 서쪽으로 비행하고 괌으로 복귀했으며, 우리 공군 전투기 KF16 2대와 연합훈련을 했다.
미 공군 제공 EPA 연합뉴스

매끈한 동체가 백조를 연상시켜 ‘죽음의 백조’라고 불리는 미국 공군의 장거리 전략폭격기 B1B ‘랜서’. 군 관계자는 9일 “미군이 지난 8일 오전 B1B 2대를 한반도 상공에 전개한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B1B 편대는 8일 미국 괌 앤더슨 공군기지에서 출격해 동해 상공으로 들어와 내륙을 동쪽에서 서쪽으로 비행하고 괌으로 복귀했으며, 우리 공군 전투기 KF16 2대와 연합훈련을 했다.

미 공군 제공 EPA 연합뉴스
2017-08-10 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