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자존감 UP 프로젝트, 참여연극 ‘나래, 날다!’ 공연

입력 : ㅣ 수정 : 2016-11-24 15: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자존감이 낮은 사람은 매사에 부정적으로 행동하고, 열심히 노력하지 않으며 다른 사람을 의심하거나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 이와 관련, 청소년들의 자존감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 사회적경제 우수기업 ‘문화예술교육 더베프’는 청소년 자존감 UP 프로젝트로 참여연극 ‘나래, 날다!’를 제작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자존감이 낮은 사람은 매사에 부정적으로 행동하고, 열심히 노력하지 않으며 다른 사람을 의심하거나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 이와 관련, 청소년들의 자존감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 사회적경제 우수기업 ‘문화예술교육 더베프’는 청소년 자존감 UP 프로젝트로 참여연극 ‘나래, 날다!’를 제작했다.

청소년기는 급격한 신체 변화와 더불어 늘어난 학업부담과 과외활동 등 여러 측면에서 큰 변화를 겪는다. 이 시기의 경험들은 학생들의 자존감을 형성하는 데 큰 영향을 미친다. 그러나 자존감을 형성해야 할 학생들은 이 시기에 학업스트레스와 끊임없는 경쟁 등으로 자존감이 낮은 것이 사실이다.

자존감이 낮은 사람은 매사에 부정적으로 행동하고, 열심히 노력하지 않으며 다른 사람을 의심하거나 무시하는 경향이 있다. 이와 관련, 청소년들의 자존감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 사회적경제 우수기업 ‘문화예술교육 더베프’는 청소년 자존감 UP 프로젝트로 참여연극 ‘나래, 날다!’를 제작했다.

서울시 사회적경제 우수기업으로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문화예술교육을 실천하고 있는 비영리문화예술단체 ‘문화예술교육 더베프’는 어린이, 청소년 및 가족을 위한 문화예술교육 연구와 개발에 힘 쏟고 있다. 뿐만 아니라 새로운 형식과 내용의 공연물 기획·제작으로 건강한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오는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오전 10시와 오후 2시 종로아이들극장에서 선보이는 ‘나래, 날다!’는 2015 서울시 중구 사회적 기업 사업개발비를 지원받아 제작된 작품으로, 여러 가지 문제를 가지고 있는 청소년 관객들이 직접 참여해 해결점을 모색해봄으로써 자신을 돌아보게 하는 참여연극이다.


‘나래, 날다!’는 일반 청소년 극과는 다른 차별성을 띄고 있다. 청소년들에게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심리지원 연극인 해당 공연은 각기 다른 개성의 주인공들이 고민하는 모습을 통해 자신과 친구들을 돌아보고 이해하며 스스로 자신의 가치를 찾도록 격려해 준다.

또한 DJ의 힙합, 랩 등을 통한 음악과 제창 속에서 마음을 열게 하고 춤, 인형 및 영상 등의 다양한 매체를 사용해 청소년들의 관심과 흥미를 유발한다. 이 밖에도 관객들이 자발적으로 문제해결을 모색하는 요소를 더해 참여형 연극으로 가치 있는 시간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나래, 날다!’는 예술교육 분야 국가대표급 단체들이 참여하는 ‘청소년을 위한 공연예술축제’의 일환으로 함께한다. ‘청소년을 위한 공연예술축제’는 11월 21일부터 12월 6일까지 서울 종로아이들극장에서 이어진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