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 첫 공식훈련서 고난도 기술 ‘꼼꼼 점검’

입력 : ㅣ 수정 : 2016-08-18 15: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발목 좋지 않은 듯 스프레이 진통제 분사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한국 리듬체조 사상 첫 메달을 노리는 손연재(22·연세대)가 대회 첫 공식훈련을 소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