옆집 4살 여아 성폭행한 ‘최악의’ 50대男 구속

입력 : ㅣ 수정 : 2013-11-29 11: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머니와 단 둘이 사는 4살 여자아이를 성폭행한 ‘옆집 아저씨’가 경찰에 붙잡혔다

강원지방경찰청은 29일 이웃집 4세 아동을 성폭행한 혐의로 A씨(57)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올 초부터 최근까지 이웃에 살고 있는 B양(4)에게 아이스크림을 사주겠다며 환심을 산 뒤 수차례 성폭행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양은 할머니와 단둘이 살고 있는 조손가정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검찰에서 수사 중”이라면서 “B양의 가정환경을 알고 저지른 의도적인 범행”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피해자가 너무 어린 관계로 피해를 입을 수 있어 자세한 내용 보도는 자제해 달라”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퍼블릭IN 배너
    서울미래컨퍼런스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