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세점 ‘이벤트 봄바람’

입력 : ㅣ 수정 : 2013-04-24 00:3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라 최대 300만원 여행상품권… 롯데 한류스타 콘서트 티켓
롯데면세점이 한류 10주년을 기념해 지난 21일 강원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한류 스타 ‘장근석’ 팬미팅을 진행한 가운데 일본인 관광객들이 무대에 열중하고 있다. 롯데면세점 제공

▲ 롯데면세점이 한류 10주년을 기념해 지난 21일 강원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한류 스타 ‘장근석’ 팬미팅을 진행한 가운데 일본인 관광객들이 무대에 열중하고 있다.
롯데면세점 제공

경기 불황에다 엔화 가치 하락까지 겹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면세점들이 가정의 달을 앞두고 기획전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할인·경품 행사를 하고 있다.

신라면세점은 다음 달 30일까지 최대 300만원 상당의 여행상품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신라면세점 서울 장충동 본점 기프트 데스크를 방문, 구매 영수증을 제시하면 응모권을 제공한다. 추첨을 통해 1등 300만원 상당의 하나투어 여행상품권(3명), 2등 30만원 상당의 선글라스(7명), 3등 달러북(10명), 4등 신라면세점 선불카드 1만원권(22명)을 증정한다. 당첨자는 6월 중 신라면세점 홈페이지(www.shilladfs.com)에서 발표한다.

롯데면세점은 21~22일 일본인 1500명을 유치해 한류스타 장근석의 미니콘서트를 연 데 이어 27일부터 시작되는 일본의 최대 공휴일인 ‘골든위크’를 맞아 대규모 경품행사를 준비했다. 6월 13일까지 본점·잠실점·코엑스점·인천공항점·김포공항점에 응모권을 제출한 일본인 가운데 추첨을 통해 올 하반기에 열리는 한류스타 패밀리 콘서트 티켓과 왕복항공권(동반 1인 포함), 선불카드 10만원 등을 제공한다. 24일부터는 잠실점·코엑스점에서 김현중·송승헌 등 한류스타를 팬들이 직접 그린 작품을 전시하는 ‘팬 아트’ 전시회도 연다.

조선호텔신세계면세점(옛 파라다이스 면세점)은 다음 달 23일까지 에트로, 막스마라, 폴스미스 등 150여개 업체가 참여하는 특별 세일을 열고 최대 50%를 할인해 준다. 국내외 고객 모두에게 구매금액별로 사은용 현금 쿠폰도 제공한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2013-04-24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