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女 “연대 의대 실험실서 성추행” 고소 파문

입력 : ㅣ 수정 : 2012-07-19 17: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대 女연구원, 실험長 상대로 성폭력 혐의 형사고소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연세대 의과대학에 근무하는 여성 연구원 A(23)씨가 연구실 실험장을 맡은 박사과정 대학원생 B(28)씨에게 10차례나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과 관련, A씨가 B씨를 서울 서대문경찰서에 성폭력 혐의로 고소했다고 19일 밝혔다. 연세대 측도 조사위원회를 꾸렸다. A씨는 고소장에서 “B씨가 사과는커녕 계속해서 혐의를 부인, 고소하게 됐다.”고 말했다.

A씨 측은 또 대학 성희롱·성폭력 상담실에 사건을 접수했다. 상담실 측은 “학칙에 의거해 관련 조직위를 구성한 다음 성추행 여부에 대해 판단하겠다.”고 밝혔다.


A씨는 2주 전 연구실에 들어간 뒤 B씨가 자신의 허리에 손을 감싸거나 허벅지를 만지는 등 추행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연구원을 그만두겠다고 밝힌 뒤 관련 내용을 생물학연구정보센터(BRIC) 사이트에 올렸다.

김진아기자 j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