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그룹 모태의 첫 제품 재해석 ‘럭키크림 더 클래식’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2-05-15 23: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LG그룹의 모태인 락희화학공업사의 첫 제품 ‘럭키크림’이 부활한다. LG생활건강은 창립 65주년을 맞아 ‘럭키크림’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럭키크림 더 클래식’을 한정판으로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럭키크림’은 1947년 고 구인회 LG 창업주가 부산에서 락희화학공업사를 설립해 처음 출시했다. LG그룹의 출발점이 됐을 뿐 아니라 한국 화장품의 지평을 열었다고 자부하는 제품이다. 락희화학공업사는 1974년 ㈜럭키로 상호를 바꿨고 1983년 청주에 국내 최대 규모의 화장품 공장을 세웠다.

이번에 나온 한정판은 65년의 화장품 기술을 담은 보습영양크림으로, 당시 제품을 기억하는 소비자들의 향수를 감안해 고전미가 돋보이는 여성 모델의 이미지가 그대로 적용됐다. 전국 대형마트 내 비욘드 매장에서 판매된다. 110㎖, 4만원.

박상숙기자 alex@seoul.co.kr

2012-05-16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