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 전동차 베트남 수출

입력 : ㅣ 수정 : 1970-01-02 00: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서울 지하철이 베트남에 수출된다.

서울메트로는 27일 베트남 하노이, 호찌민의 도시철도기획단과 각각 양해각서(MOU) 등을 맺고 국내 내구 연한 25년을 넘긴 지하철 2ㆍ3호선 전동차 690량을 베트남에 수출한다고 밝혔다. 전동차와 함께 유지보수 및 운행 기술도 함께 수출한다. 이에 따라 올해 65량, 내년에 287량,2009년 272량,2010년 66량을 매각한다. 이후에도 전동차 교체물량을 지속적으로 판매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중고 전동차는 신차의 10분의1 가격인 1억 5000만원에 판매된다. 이를 고철 등으로 처분하면 450만원에 불과하다.1000억여원에 이르는 매각 수입은 신차 구입 및 경영개선 자금으로 활용된다.

중고 전동차의 수출은 지난 2월 서울시가 공무원과 시민을 대상으로 참신한 아이디어를 모집하고 있는 ‘천만상상 오아시스’를 통해 제안됐다.

김경운기자 kkwoon@seoul.co.kr
2007-05-28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