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검색

‘여성 혐오’검색 결과

1~10 / 총 2,063건의 기사

[열린세상] 평등한 재생산권 보장해야/김예원 장애인권법센터 변호사
[열린세상] 평등한 재생산권 보장해야/김예원 장애인권법센터 변호사
..여성과 장애 남성의 아름다운 결혼식 거행 소식이 뉴스로 .. 장애 여성 지원을 하면 할수록 재생산권은 결코 평등하지 않다는 것을 절감하곤 한다. .. 2022. 06. 29 (수) | 서울신문
동료 텀블러에 체액 테러男 ‘재물손괴’ 변명 안 통했다…법원 “해고 정당”
동료 텀블러에 체액 테러男 ‘재물손괴’ 변명 안 통했다…법원 “해고 정당”
“해고 정당” 여성 동료의 텀블러에 자신의 체액을 넣어 해임된 서울시 공무원이 소송을 냈지만 1심에서 패소했다.....혐오감을 느끼게 하는 행위로 성.. 2022. 06. 26 (일) | 서울신문
[임병선의 메멘토 모리] 유대인 아이들 구한 덕일까, 우리 할머니 100세까지
[임병선의 메멘토 모리] 유대인 아이들 구한 덕일까, 우리 할머니 100세까지
[임병선의 메멘토....혐오에 가득 찬 상징을 가리라고 말씀하셨대요...그 시스템에는 세 분과가 있었는데 모두 여성들이고, 대부분 사회활동가들이었다... 2022. 06. 24 (금) | 서울신문
채팅방 두 달 추적… 고양이 묻지마 살해한 A씨, 캣맘 둘이 찾아냈다 [2022 유기동물 리포트-내 이름을 불러주세요]
채팅방 두 달 추적… 고양이 묻지마 살해한 A씨, 캣맘 둘이 찾아냈다 [2022 유기동물 리포트-내 이름을 불러주세요]
..혐오 정서는 어디로 .. 경찰을 대신한 두 여성의 추격전이 시작됐다. ..학대범들이 온라인 공간에서 혐오를 공유하는 방식에는 일종의 공식이 있다... 2022. 06. 23 (목) | 서울신문
[단독] “털바퀴는 쓰레기”… 10대들의 ‘동물판 n번방’ [2022 유기동물 리포트-내 이름을 불러주세요]
[단독] “털바퀴는 쓰레기”… 10대들의 ‘동물판 n번방’ [2022 유기동물 리포트-내 이름을 불러주세요]
..혐오자 중에 10대가 늘고 ....혐오 정서는 어디로 방향을 틀지 모른다...‘털바퀴’는 털이 난 바퀴벌레라는 뜻으로 고양이 혐오를 담은 은어다... 2022. 06. 23 (목) | 서울신문
“윤지선, 보겸 명예훼손” 판결에… 여성의당 “한남민국 사법부도 여성혐오 공범”
“윤지선, 보겸 명예훼손” 판결에… 여성의당 “한남민국 사법부도 여성혐오 공범”
..여성혐오 공범” 유명 유튜버 보겸(본명 김보겸)의 인사법..“여성혐오 문화와 성범죄 가해자를 국가에서 손수 양성하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강조했다... 2022. 06. 22 (수) | 서울신문
[단독]“숨 넘어가길래 눌러줬어” 동물학대에 죄책감은 없었다
[단독]“숨 넘어가길래 눌러줬어” 동물학대에 죄책감은 없었다
혐오 세력의 학대 탓에 언제 생명을 위협받을지 알 수 없어서다...‘털바퀴’는 고양이와 바퀴벌레를 조합해 혐오하는 뜻을 담은 은어다.....여성 주.. 2022. 06. 22 (수) | 서울신문
‘보이루 패소’ 윤지선 , 항소 예고 “여성 억압… 부조리에 맞설 것”
‘보이루 패소’ 윤지선 , 항소 예고 “여성 억압… 부조리에 맞설 것”
‘하이루’라는 인사말을 합친 여성혐오 표현이라고 지적했다.. 인사말을 여성 비하 표현으로 둔갑시킨 윤 교수의 논문은 연구윤리 위반이라고도 주장했다. .. 2022. 06. 22 (수) | 서울신문
‘보이루’가 여성혐오라던 교수 패소 “5000만원 배상”
‘보이루’가 여성혐오라던 교수 패소 “5000만원 배상”
..여성혐오 표현이라고 규정했던 윤지선 세종대 교수가 김씨에..‘관음충의 발생학’에서 김씨가 유행시킨 보이루라는 표현이 여성혐오 표현이라고 지적했다... 2022. 06. 21 (화) | 서울신문
혐오 까부술 무기…‘일베’ 까보면 안다
혐오 까부술 무기…‘일베’ 까보면 안다
혐오 까부술 무기…‘일베’ 까보면 안다 요즘 다시 확장되고 있는 온라인 커뮤니티 ....혐오의 구조 또는 기원을 이해하고 현재 강고해 보이는 혐오 선.. 2022. 06. 17 (금) | 서울신문

검색 옵션

상세 검색

사건/사고 분류 검색 감추기

사건/사고 검색

내가 찾아 본 검색어 검색기록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