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페이지

옷 벗고 택배차·탑차 훔친 20대… 사고내고 달아나다 체포

옷 벗고 택배차·탑차 훔친 20대… 사고내고 달아나다 체포

류재민 기자
류재민 기자
입력 2024-02-23 16:28
업데이트 2024-02-23 17:21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경기남부경찰청 제공
경기남부경찰청 제공
윗옷을 입지 않고 택배차를 훔쳐 몰다가 냉동탑차를 추돌하고 사고 수습 과정에서 다시 탑차를 훔쳐 달아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23일 절도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 3분쯤 김포시 풍무동 도로변에 정차 중이던 택배 차량 등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쯤 김포 풍무동 길거리에 시동이 걸린 채 세워져 있는 1톤 택배 차량을 훔쳐 타고 달아났다. 택배 기사가 차에 열쇠를 두고 물품 배송을 간 사이 차를 훔친 그는 약 3㎞를 도주하다 김포시 사우동 도로에서 주행 중인 냉동탑차를 추돌했다. 피해 차량 운전자가 상황을 확인하려고 내리자 A씨는 탑차를 재차 훔쳐 달아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10㎞ 이상을 추적한 끝에 서울시 강서구 개화나들목 인근에서 A씨를 검거했다. 도로 정체 때문에 서행하는 탑차 앞뒤를 경찰 승합차와 순찰차로 가로막아 잡을 수 있었다.

경찰은 A씨가 김포 자택에서 외출할 때부터 윗옷을 입지 않았던 것으로 보고 범행동기를 조사할 계획이다. 또한 A씨에게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 혐의를 추가 적용할지 검토하기로 했다. A씨가 옷을 벗고 범행한 이유나 범행 동기는 확인되지 않은 상태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절도 혐의로 현행범 체포한 뒤 조사를 통해 여죄 여부를 살필 예정”이라며 “추가 범죄 혐의 입증 후 구속 신청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류재민 기자

많이 본 뉴스

의료공백 해법, 지금 선택은?
심각한 의료공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의대 증원을 강행하는 정부와 정책 백지화를 요구하는 의료계가 ‘강대강’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현 시점에서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사회적 협의체를 만들어 대화를 시작한다
의대 정원 증원을 유예하고 대화한다
정부가 전공의 처벌 절차부터 중단한다
의료계가 사직을 유예하고 대화에 나선다
광고삭제
위로